Logger Script

메인섹션

장애청년을 위해 맞잡은 손

국내 첫 컨소시엄형 장애인표준사업장 설립을 위한 5자 협약 체결

 

컨소시엄형 장애인표준사업장 설립을 위한 협약식에서 SK하이닉스 박용근 부사장, 푸르메재단 강지원 이사장, 여주시 이항진 시장,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조종란 이사장, 한국지역난방공사 황창화 사장(왼쪽부터)이 협약서 서명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컨소시엄형 장애인표준사업장 설립을 위한 협약식에서 SK하이닉스 박용근 부사장, 푸르메재단 강지원 이사장, 여주시 이항진 시장,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조종란 이사장, 한국지역난방공사 황창화 사장(왼쪽부터)이 협약서 서명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지난 19일 오후 2시 경기도 여주시청에서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한 컨소시엄형 장애인표준사업장 ’푸르메여주팜‘ 설립을 위한 협약식이 열렸습니다.

컨소시엄형 장애인표준사업장이란 민간이 주도했던 기존의 장애인표준사업장과 달리 지자체나 공공기관이 기업과 협력해 설립하는 방식으로 장애인 고용에 대한 국가의 책임을 확대한다는 목적을 가지고 도입된 제도입니다.

한국지역난방공사 황창화 사장,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조종란 이사장, 여주시 이항진 시장, SK하이닉스 박용근 부사장, 푸르메재단 강지원 이사장(왼쪽부터)
한국지역난방공사 황창화 사장,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조종란 이사장, 여주시 이항진 시장, SK하이닉스 박용근 부사장, 푸르메재단 강지원 이사장(왼쪽부터)

이날 협약식에는 강지원 푸르메재단 이사장과 이항진 여주시장, 조종란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이사장, 황창화 한국지역난방공사 사장, 박용근 SK하이닉스 부사장 등이 참석해 발달장애 청년들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할 푸르메여주팜의 성공적인 건립을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습니다.

2019년 10월, 푸르메재단과 SK하이닉스가 함께 설립한 모회사 푸르메소셜팜은 세부절차가 마무리되는 대로 한국장애인고용공단에서 최대 20억원을 지원받기로 했습니다.

푸르메여주팜 조감도
푸르메여주팜 조감도

이번 협약을 통해 지어지게 될 컨소시엄형 장애인표준사업장 ’푸르메여주팜‘은 푸르메재단이 장애청년에게 좋은 일자리를 제공해 자립을 돕고자 시작한 ’장애청년을 위한 스마트팜 건립 캠페인‘의 첫 결과물입니다.

장애청년들이 쾌적하고 안전하게 일할 수 있도록 첨단기술을 도입한 스마트팜으로, 작물 재배 및 포장 판매, 지역 농산물 가공판매, 중증장애인의 직업재활을 위한 영농훈련 등으로 구성됩니다.

지난해 11월 발달장애인의 부모인 이상훈 장춘순 부부가 푸르메재단에 여주시 오학동의 부지(11,800㎡/약 3,570평)를 기부해 주목을 받은 바 있지요. SK하이닉스는 건립비로 25억을 내놓았습니다.

설립 초기 장애청년 30명을 채용하고, 이후 점진적으로 채용 규모를 확대할 계획입니다.

강지원 푸르메재단 이사장
강지원 푸르메재단 이사장

이날 협약식에서 강지원 이사장은 “장애인의 사회적 자립을 위해 가장 필요한 것은 양질의 일자리”라며 “여러 기관이 뜻을 모아 건립하는 국내 최초의 컨소시엄형 장애인 표준사업장인 푸르메여주팜을 중심으로 혁신적인 장애인 일자리 모델을 제시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이항진 여주시장
이항진 여주시장

여주시 이항진 시장은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여주 지역 장애인들이 경제적으로 자립할 수 있는 일자리 창출에 매진할 것”이라며 “국내 제1호 컨소시엄형 장애인표준사업장을 모범적으로 설립하여 다른 지자체 및 공공기관에 좋은 선례를 남기겠다”고 약속했습니다.

처음 스마트팜에서 일하게 될 장애청년들의 수가 많지 않습니다. 다만 이번 컨소시엄이 국내 각 지역, 기관, 기업들에게 장애인 일자리를 만드는데 영향을 줄 수 있지 않을까요? 푸르메여주팜이 성공적인 모델로 자리잡아 국내에도 장애청년들이 당연하게 일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되었으면 좋겠습니다.

*글= 지화정 간사 (커뮤니케이션팀)
*사진= 여주시

 

푸르메여주팜 건립 참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