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섹션

[아시아뉴스통신] 마포구, “장애아 병원 꼭 지어주세요”

마포구, “장애아 병원 꼭 지어주세요”

어린이재활병원 건립기금 마련을 위한 ‘사랑나눔 걷기대회’ 모금함서 100만원 수표 3장 나와

2013-10-24
(아시아뉴스통신=이승주 기자)

지난 20일 서울시 마포구 서울월드컵공원 일대에서 열린 ‘사랑나눔 걷기대회’에 설치된 모금함에 들어있던 100만 원짜리 수표3장과 봉투.(사진제공=마포구청)

“장애아 병원을 꼭 지어주세요”

30만 장애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가져다 줄 푸르메 어린이재활병원 건립기금으로 써달라며 300만원을 쾌척한 무기명 독지가가 있어 감동을 전해주고 있다.

서울시 마포구(구청장 박홍섭)는 푸르메재단(대표 강지원) 등과 함께 지난 18일부터 20일까지 상암동 월드컵공원 평화의 광장 일대에서 ‘제6회 마포나루새우젓축제’ 프로그램 중 하나로 ‘어린이재활병원 건립기금 마련 모금행사’를 펼쳐 총 1400만원의 성금을 모았다.

이번 모금활동은 마포나루새우젓축제 행사장 내 푸르메재단 어린이재활병원 홍보관 운영, 기부금 모금 및 기부물품 판매, 천원의 희망 사랑나눔 걷기대회 등 다양한 방법으로 이뤄졌다.

이 가운데 지난 20일 월드컵공원 일대에서 지역주민 등 10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열린 ‘사랑나눔 걷기대회’에서는 참여자들을 대상으로 자율적인 모금활동을 실시한 결과, 총 938만9000원을 모금했다.

특히 이 행사에서는 익명의 독지가가 적지 않은 기부금을 쾌척한 사실이 밝혀져 감동을 줬다. 구 관계자는 “걷기코스에 설치됐던 모금함을 열어보니“장애아 병원을 꼭 지워주세요(지어주세요)”라고 적은 봉투에 100만원짜리 수표 3장이 들어있었다”고 말했다.

또 칼톤코리아, 서울국학원, 싸카스포츠, 요넥스 코리아 등 스포츠용품업체 및 생활체육단체 등에서 기부한 물품을 저렴한 가격에 판매하는 ‘나눔장터’를 운영해 462만1000원의 수익금을 올렸다. 이 수익금은 푸르메재단 어린이재활병원 건립기금으로 전액 기부된다.

이번 행사는 마포구, 푸르메재단 주최, 마포구생활체육회 주관, 요넥스 코리아 등 8개 업체가 후원했다.

한편 마포구가 푸르메재단, 서울시 등과 함께 새로운 사회적 협력 모델을 통해 상암동에 건립을 추진 중인 어린이재활병원은 오는 2015년 가을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병상 97개를 갖춰 이용할 수 있는 국내 최초, 최대 규모의 어린이 재활 전문병원이다.

이승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