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섹션

[헤럴드경제] 효성, ‘장애어린이ㆍ청소년 재활치료 지원사업’ 후원

효성, ‘장애어린이ㆍ청소년 재활치료 지원사업’ 후원

2017-05-04

– 푸르메재단과 함께 경제적 형편 어려운 장애어린이ㆍ청소년 재활치료 지원
– 비(非)장애형제 교육비 및 가족 여행도 지원해 긍정적인 가족관계 형성에 보탬

[헤럴드경제=배두헌 기자] 효성이 저소득층 장애어린이와 청소년의 재활치료 지원 사업을 5년째 이어가고 있다.

효성은 장애인 재활과 자립을 지원하는 푸르메재단과 함께 진행하는 ‘2017 장애어린이ㆍ청소년 의료재활 및 가족지원사업’에 지원금 1억원을 쾌척했다고 4일 밝혔다.

효성은 장애인 재활과 자립을 지원하는 푸르메재단과 함께 진행하는 ‘2017 장애어린이ㆍ청소년 의료재활 및 가족지원사업’에 지원금 1억원을 쾌척했다고 4일 밝혔다. [사진제공=효성]
효성은 장애인 재활과 자립을 지원하는 푸르메재단과 함께 진행하는 ‘2017 장애어린이ㆍ청소년 의료재활 및 가족지원사업’에 지원금 1억원을 쾌척했다고 4일 밝혔다. [사진제공=효성]
효성은 경제적 부담으로 제때 치료받지 못하는 장애어린이ㆍ청소년과 가족을 돕기 위해 지난 2013년부터 재활치료 지원사업을 시작했다. 물리치료와 작업치료를 제외한 재활치료는 건강보험이 적용되지 않아 개인부담으로 비용을 감당해야하는 어려움을 돕기 위해서다.

지원금은 장애어린이∙청소년 20명의 재활치료와 비(非)장애 형제 12명의 심리치료 및 교육, 효성 임직원 가족과의 동반 가족 여행, 가족 초청 작은 음악회 등 연간 진행되는 재활치료 프로그램 전반에 쓰일 예정이다.

효성은 장애인 재활과 자립을 지원하는 푸르메재단과 함께 진행하는 ‘2017 장애어린이ㆍ청소년 의료재활 및 가족지원사업’에 지원금 1억원을 쾌척했다고 4일 밝혔다. [사진제공=효성]
효성은 장애인 재활과 자립을 지원하는 푸르메재단과 함께 진행하는 ‘2017 장애어린이ㆍ청소년 의료재활 및 가족지원사업’에 지원금 1억원을 쾌척했다고 4일 밝혔다. [사진제공=효성]
효성은 재활치료 프로그램을 통해 성장기 장애어린이ㆍ청소년에게 건강한 신체발달과 심리적 안정을 도모하고, 장애어린이로 인해 소외된 비장애형제에게 사회성 증진과 자기개발 기회 확대를 기대하고 있다.

한편, 효성은 어린이날을 맞아 치료와 학교생활로 지친 장애어린이와 비장애형제에게 정서적인 지지와 만족감을 주기 위해 캐릭터 인형과 담요, 양말 등으로 구성된 어린이날 선물을 전달했다고 덧붙였다.

badhoney@heraldcorp.com

출처 : http://news.heraldcorp.com/view.php?ud=201705040003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