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섹션

장애어린이와 비장애형제 “함께 성장해요”

장애어린이와 비장애형제 “함께 성장해요”

푸르메재단, 효성그룹 후원으로 장애어린이·청소년 의료재활·가족지원사업 실시
내달 1일부터 30일까지 신청자 모집…“재활치료와 교육, 여행 등 다양한 지원 통해 건강한 삶 되찾길”

장애어린이뿐만 아니라 비장애형제도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된다.

푸르메재단(이사장 강지원)은 효성그룹(대표이사 이상운)과 함께 장애어린이‧청소년과 그 가족을 지원하기 위해 ‘2016 장애어린이‧청소년 의료재활‧가족지원사업’신청자를 모집한다고 26일 밝혔다.

2013년부터 푸르메재단과 효성그룹이 손잡고 시작한 이번 지원사업은 장애어린이와 청소년에게 적절한 시기에
집중적인 재활치료를 받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뿐만 아니라 가족의 관심과 양육에서 상대적으로 소외된 비장애형제‧자매에게도 교육의 기회를 함께 지원할 예정이다.

지원사업은 경제적인 부담으로 제때 치료받지 못하는 장애어린이‧청소년과 그 가족이 직면한 다양한 어려움을
통합적으로 해소하기 위해 마련됐다.

전국의 만 18세 미만의 재활치료비 지원이 필요한 장애어린이‧청소년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지원대상자는 소득 수준, 장애 정도, 제출 서류 충실도를 바탕으로 재활의학 전문가‧사회복지사‧기업사회공헌 관계자 등으로 구성된 배분위원 평가 등을 거쳐 선정된다.

선정된 장애어린이‧청소년에게는 1인당 최대 200만 원 한도로 의료기관에서 시행하는 급여‧비급여 재활치료비를 지원하고, 비장애형제‧자매에게는 1인당 최대 100만 원 한도의 교육비와 심리치료비를 지원한다.

이밖에 선정된 장애어린이‧청소년 중 10가족에게는 심신을 재충전하며 특별한 추억을 만들 수 있는 가족여행을 선물하고, 올 연말에는 지원받은 장애어린이‧청소년과 그 가족을 초대해 다양한 공연과 체험을 즐길 수 있는 작은음악회도 펼칠 예정이다.

신청은 사회복지기관(시설·단체 포함), 의료기관, 교육기관 및 지방행정기관 등 장기적인 사례관리가 가능한 기관의 추천을 받아 신청서류를 구비해 다음 달 30일까지 푸르메재단 홈페이지(www.purme.org)를 통해 접수하면 된다.

백경학 푸르메재단 상임이사는 “장애어린이와 청소년은 필요한 재활치료를 통해 성장하고 비장애형제‧자매는 교육을 통해 정서적으로 안정된 생활을 함으로써, 가족 관계에 긍정적인 변화를 가져올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푸르메재단은 장애어린이와 청소년, 그 가족들이 넓은 세상을 경험하며 행복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돕기 위해 효성그룹과 함께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첨부파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