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섹션

[매일경제] 빅뱅 지드래곤‧팬클럽, ‘만원의 기적’ 동참

빅뱅 지드래곤‧팬클럽, ‘만원의 기적’ 동참

2012-12-07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빅뱅 지드래곤(본명 권지용)과 그의 팬클럽이 푸르메재단의 어린이 재활병원 건립 돕기 캠페인 ‘만원의 기적’에 동참해 화제다.

7일 푸르메재단은 “지드래곤과 그의 팬클럽이 최근 1095만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지드래곤은 2개 계좌에 365만원씩 총 730만원을 입금, 지드래곤의 팬클럽은 365만원을 각각 기부했다. 이같은 액수는 하루에 만원씩 적립한다는 캠페인 취지에 부합한 것이다.

‘만원의 기적’은 마포에 장애어린이 재활병원을 건립하기 위해 YG소속의 가수 션과 푸르메재단이 추진하는 기부 운동으로, 하루에 만 원씩 기부하는 캠페인 활동이다. 가수 션과 지드래곤은 같은 YG소속이다.

지드래곤은 “제 작은 정성이 어린이들에게 조금이라도 희망이 됐으면 한다”며 “많은 사람들이 나눔의 기쁨을 알았으면 한다”는 말을 전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안은상 인턴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