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섹션

[뉴시스] 가수 션, 1만㎞ 달려 어린이재활병원 건립에 1억원 기부

 가수 션, 1만㎞ 달려 어린이재활병원 건립에 1억원 기부

2015-02-10

【서울=뉴시스】김예지 기자 = 푸르메재단은 가수 션이 어린이재활병원 건립에 1억원을 기부했다고 10일 밝혔다.

션은 1㎞당 1만원을 목표로 하는 ‘만원의 기적’ 캠페인을 열고 ‘은총이와 함께하는 철인 3종 경기’ 등 14개 대회에서 1만㎞를 완주해 푸르메재단의 어린이재활병원 건립에 1억원을 기부했다.

션의 1만㎞ 완주 기념 기부는 두 번째다. 지난해 2월 철인 3종 경기, 7㎞·10㎞ 마라톤 등 20개의 대회에 참가한 션은 1만㎞를 달려 1억원을 전달한 바 있다.

션은 “1만㎞를 달리는 동안 발톱이 2번 빠지고 허리를 3번이나 다쳤다”며 “재활치료가 필요한 많은 장애어린이들과 가족들이 하루하루 쉽지 않은 삶을 포기하지 않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끝까지 달려 작은 희망의 발걸음을 더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국내 최초의 통합형 어린이재활병원이 올해 완공되고 잘 운영되는 데 많은 시민들이 지속적인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열심히 뛰겠다”며 “앞으로도 ‘만원의 기적’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푸르메재단 백경학 상임이사는 “이렇게 모금을 위해 직접 발 벗고 나서는 홍보대사는 우리나라에 없을 것”이라며 “어렵고 힘든 장애어린이를 위해 기부에 앞장서는 션 씨가 바로 슈퍼맨”이라고 감사를 전했다.

션은 2011년 푸르메재단의 홍보대사로 인연을 맺었다. 이후 온·오프라인에서 하루 1만원씩 1년에 365만원을 기부하는 ‘만원의 기적’ 캠페인 진행에 앞장서고 병원 건립 기금 마련 토크콘서트와 강연을 진행하는 등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션을 통해 싸이, 빅뱅, 박찬호, 송일국, 이지선 등 각계 인사와 일반인 2500여 명이 동참하고 있다.

지난해 12월 발족한 푸르메재단의 고액 기부자 모임 더미라클스(The Miracles)의 초대회원으로 부인 정혜영씨와 함께 이름을 올리며 어린이재활병원 건립 기금 2억원을 약정하기도 했다.

션과 정혜영 부부는 지금까지 어린이재활병원 건립 기금으로 약 4억원을 푸르메재단에 기부했다.

한편 푸르메재단이 짓는 어린이재활병원은 장애어린이들에게 재활치료와 사회복귀를 위한 통합적인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지난 3월 착공해 2016년 초 상암동에 건립될 어린이재활병원은 18,378㎡, 지상 7층, 지하 3층(병상 100개) 규모로 지어져 연간 15만 명의 장애어린이들이 이용할 전망이다.

김예지 기자 yejis@newsis.com

출처 : http://www.newsis.com/ar_detail/view.html/?
ar_id=NISX20150210_0013470751&cID=10201&pID=10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