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섹션

[아시아경제] 25~26일, 광화문 광장서 프랑스 미식 축제 열려

25~26일, 광화문 광장서 프랑스 미식 축제 열려

2016-03-22

한불 수교 130주년…프랑스 명장 셰프들이 직접 만든 요리 맛볼 수 있는 기회
파리바게뜨와 명장 셰프들의 콜라보레이션 제품도 선봬
케이크만들기 체험, 재즈공연 등 다양한 부대행사 열려 주말 가족나들이로 제격

[아시아경제 오주연 기자] 한불 수교 130주년을 기념하기 위한 프랑스 미식 축제 ‘소 프렌치 델리스 스트리트 푸드 페스티벌’이 오는 25일부터 26일 양일간 광화문 북측 광장에서 열린다.

이번 행사는 요리를 통해 프랑스의 문화를 알리기 위해 프랑스 유명 셰프들로 결성된 미식 프로젝트팀 ‘소 프렌치 델리스’와 주한 프랑스대사관, SPC그룹 파리바게뜨가 함께 개최하는 행사로 누구나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다.

행사의 메인 프로그램은 에릭 트로숑, 필립 위라카, 크리스토프 도베르뉴 등 프랑스 내 최고 명장으로 인정받는 MOF(프랑스 정부가 인정하는 각 분야의 장인을 일컫는 칭호) 스타 셰프들이 대중들과 만나는 쿠킹 쇼다.

매일 런치와 디너 각 2회씩 진행되며 대중들 앞에서 화려한 요리 퍼포먼스와 함께 낯설고 어렵게 느껴지는 프랑스 요리를 보다 쉽고 친숙하게 즐길 수 있도록 소개한다. 특히 프랑스 전통 빵인 브리오슈와 한국의 대표 음식인 불고기를 활용한 ‘불고기 샌드위치’ 등 한불 수교130주년 기념의 의미를 담아 프랑스와 한국의 맛이 어우러진 요리들도 함께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명장 셰프들이 SPC그룹 연구진과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만든 특별 메뉴들도 선보인다. 샌드위치, 오믈렛, 에클레어, 마카롱 등 다양한 제품들을 현장에서 누구나 즐길 수 있도록 시식과 함께 판매를 진행하며 모든 판매금은 장애인 전문 지원단체인 푸르메 재단에 전액 기부돼 장애인 일자리 창출에 사용된다.

이 밖에도 광화문 광장 곳곳에서는 다양한 문화공연과 체험행사가 펼쳐진다. 프랑스 문화원에서 마련한 문화 공연과 프랑스 식문화 체험공간, 한불 수교 130주년 기념 부스, 프랑스국립제빵제과학교(INBP) 소개 부스 등을 운영하며 가족단위 관람객들을 위해 케이크 만들기, 마리오네트 공연, 페이스페인팅 등의 체험행사도 진행된다.

오주연 기자 moon170@asiae.co.kr

출처 : http://www.asiae.co.kr/news/view.htm?idxno=20160322095624758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