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섹션

션이 읽어준 행복 – ‘기적의 책’ 캠페인의 <책 읽는 미라클맨>

엄마는 ‘하루 한 가지씩 감사할 거리를 찾자’고 하셨습니다. 앞으로도 뒤로도 갈 수 없는 그 상황에서 우리가 사람 사는 것처럼 살 수 있는 길은 ‘감사 찾기’였습니다. 눈에 보이는 거라곤 원망하고 불평할 것밖에 없어 보였는데, 신기하게도 감사할 것을 찾으니 있었습니다. 처음으로 제 발로 걸어서 화장실 갔던 날, 이제 걸어서 화장실에 갈 수 있게 된 것에 감사했습니다. 처음 왼손으로 숟가락을 잡고 제 입에 밥을 넣을 수 있었던 날은 그것에 감사했습니다. 손에 피가 나도록 안간힘을 써도 열지 못했는데, 처음 문고리를 잡고 문 열었던 날엔 또 이제 문 열 수 있게 된 것에 감사했습니다. 처음 제 손가락으로 환자복 단춧구멍 하나를 채울 수 있었던 날, 그날은 그것에 감사했습니다. 걸어서 계단 몇 층을 올라가면 그날은 그것에 감사하고, 그런 일도 없는 날엔 살아 있어서 가족들과 눈 맞추고, 목소리 들을 수 있음에 감사했습니다. 유일하게 하나도 안 다친 부분인 발을 씻으면서도 ‘그래도 씻을 수 있는 발이 있어 감사하다’고 엄마랑 웃으면서 고백했습니다.

-<지선아 사랑해> 중-

 

‘책 한 권, 벽돌 한 장, 책으로 이루는 꿈’이라는 모토로 책 판매 수익금 1억 원을 모아 어린이재활병원 건립에 보태는 ‘기적의 책’ 캠페인. 6월의 마지막 주 토요일 교보문고 광화문점에서는 캠페인을 알리기 위한 특별한 행사가 열렸다.

바로 ‘책 읽는 미라클맨’. 매월 마지막 주 토요일, 유명인사가 미라클맨이 되어 책을 낭독하고 독자와 뜻을 나누는 시간이다. 어린이재활병원 건립을 위해 선두에서 달리고 있는 푸르메재단 홍보대사 가수 션이 첫 번째 미라클맨으로 나섰다.

교보문고 광화문점 기적의 책 서가 앞에서 <지선아 사랑해> 책을 들고 있는 가수 션
교보문고 광화문점 기적의 책 서가 앞에서 <지선아 사랑해> 책을 들고 있는 가수 션
션이 낭독한 책은 장애를 딛고 희망을 전하고 있는 이지선 작가의 책 <지선아 사랑해>(문학동네)였다. 이지선 작가는 션을 푸르메재단에 소개해 주기도 했다. 션은 주말을 맞아 서점을 찾은 아이와 부모 40여 명에게 인상깊은 부분을 읽어 주었다. 고통스러운 화상 치료를 받으면서도 하루에 한 가지씩 감사할 것을 찾는 과정이 가장 좋았다고 전했다. 더불어 나눔과 장애에 대한 자신의 이야기를 들려 주었다.

<지선아 사랑해>에서 인상깊었던 부분을 낭독하고 있는 션
<지선아 사랑해>에서 인상깊었던 부분을 낭독하고 있는 션
하음, 하랑, 하율, 하엘 네 아이들의 아빠이기도 한 션. 감사와 나눔 그리고 장애에 대한 이야기를 아이들의 눈높이에서 같이 대화를 하듯 풀어나갔다. 자리에 함께한 많은 부모의 얼굴에는 흐뭇한 미소가 지어졌다.

션의 말 한 마디 한 마디에 귀를 기울이고 있는 어른과 어린이 독자들
션의 말 한 마디 한 마디에 귀를 기울이고 있는 어른과 어린이 독자들
션은 ‘지금’을 뜻하는 ‘Present’라는 단어의 또 다른 뜻이 ‘선물’임을 알려주었다. 그러면서 자신이 누리는 지금 이 시간을 선물이라고 생각하면, 행복과 감사가 시작될 수 있다는 이야기를 전했다.

교보문고 14개의 점포(광화문점, 강남점, 영등포점, 잠실점, 목동점, 분당점, 인천점, 천안점, 대구점, 부천점, 안양점, 부산점, 센텀시티점, 창원점)에 가면 아기자기한 캐릭터와 노란색으로 예쁘게 꾸며진 새로운 서가를 볼 수 있다. 노란 책장에는 20종의 ‘기적의 책’이 꽂혀 있다. 책을 구매하면 권당 500원이 어린이재활병원 건립에 기부된다.

다음 달 미라클맨이 누구일지 기다려지고, 궁금증 가득한 눈으로 기적의 책을 고른다면 이미 캠페인에 동참하고 있는 것이다. 가까운 교보문고에 한번 들러보시라. 희망의 벽돌이 될 소설, 시, 정치, 사회, 건강 등 매달 선정된 다양한 분야의 책들이 기다리고 있을 것이다.

* 7월의 기적의 책 리스트

– 제목 (저자, 출판사)

어린왕자 (생텍쥐페리, 인디고)
느리게 더 느리게2 (츠샤오촨, 다연)
나는 참 늦복 터졌다 (김용택, 푸른숲)
시호시 스토리 (권정아, 리얼북스)
나는 생각이 너무 많아 (크리스텔 프리콜렝, 부키)
나는 상처를 가진 채 어른이 되었다 (오카다 다카시, 한국경제)
엄마 말대로 하면 돼 (알렉스 컨시, 열린책들)
닥치고 군대 육아 (김선미, RHK)
몽환화 (히가시노 게이코, 비채)
참 좋은 당신을 만났습니다 (송정림, 나무생각)
이방인 (알베르 카뮈, 새움)
정규재 TV 닥치고 진실 (정규재, 베가북스)
축제여행자 (한지혜, 민음사)
리부트 1,2 (에이미 틴터러, 황금가지)
상어의 도시 1,2 (넬레 노이하우스, 더난)
리스타트 요가 (나디아 이승아, 미호)
에이드리언 몰의 비밀일기 1 (수 타운센드, 다산북스)
까칠한 재석이가 열 받았다 (고정욱, 애플북스)
예테보리 쌍쌍바 (박상, 작가정신)
익숙해지지 마라 행복이 멀어진다 (김이율, 시공사)

*글= 김경원 간사 (모금사업팀)
*사진= 김세환 자원봉사자

 

기부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