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섹션

“분양사업 수익으로 장애인 자립 도와요”

“분양사업 수익으로 장애인 자립 도와요”

정산코리아㈜, 푸르메재단의 장애인 자립사업에 2천만 원 기부
푸르메재단에 ‘첫 기부’… “분양사업 수익금으로 지속적인 나눔 실천” 약속

장애인의 재활과 자립을 지원하는 푸르메재단(이사장 강지원)은 부동산 종합컨설팅 기업인 정산코리아가 장애인 자립기금으로 2천만 원을 기부했다고 11일 밝혔다.

기부금 전달식은 10일 종로구 신교동 푸르메재단에서 김승범 정산코리아 대표, 백경학 푸르메재단 상임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기부금은 정산코리아가 경기도 광명시에 설립 중인 광명의료복합클러스터(광명중앙대학병원 설립 포함) 공식분양 대행 사업의 성공적인 분양을 기념하는 의미로 전달됐다.

기부금 전액은 장애인들이 지역사회 안에서 홀로설 수 있도록 상담, 교육, 직업훈련 등 종합적이고 전문적인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쓰일 예정이다.

김승범 정산코리아 대표는 “광명중앙대병원 설립과 관련한 분양사업을 진행하면서 보살핌이 필요한 장애어린이에게 관심을 갖게 되었다”며 “이번 기부를 시작으로 앞으로 분양사업 수익금의 일부는 사회에 환원과 나눔으로 기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백경학 푸르메재단 상임이사는 “푸르메재단을 위해 모아주신 정성은 장애인들이 지역사회 안에서 비장애인들과 소통하며 행복하게 살아갈 수 있는 자립 기반을 만드는 데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첨부파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