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섹션

[뉴시스] 국민건강보험 임직원, 장애어린이 재활병원에 기부

국민건강보험 임직원, 장애어린이 재활병원에 기부

2014-06-30

【서울=뉴시스】오동현 기자 = 푸르메재단은 30일 서울 종로구 신교동 푸르메재단에서 국민건강보험공단 임직원들이   어린이재활병원 건립을 위해 월급에서 일정액을 모아 500만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국민건강보험은 “장애어린이의 의료재활 현실에 공감하고 푸르메재단이 추진하는 어린이재활병원 건립을 위해 임직원  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기부를 결정하게 됐다”고 전했다.

 국민건강보험 임직원으로 구성된 사회봉사단은 매월 월급의 일정액을 모아 기부하고 저소득 장애인 및 다문화가정을 위 한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 등을 진행해 오고 있다.

 푸르메재단 이정식 공동대표는 전달식에서 “장애어린이를 위해 나눔을 실천해줘 든든하다”며 “앞으로도 어린이재활병  원에 관심과 성원을 부탁한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국민건강보험 김종대 이사장은 “국내에 장애어린이들이 제대로 치료받을 수 있는 전문 재활 의료시설이 없는 현실이 안타깝고 사회적 지원이 필요하다”며 “앞으로 국민건강보험이 장애어린이의 재활과 자립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푸르메재단 어린이재활병원은 장애어린이들에게 재활치료와 사회복귀를 위한 통합적인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병원은 2015년 마포구 상암동에 면적 3.215㎡, 지상 7층, 지하 3층(병상 100개) 규모로 완공될 예정이다. 하루 500명, 연간 15만명이 이용하게 된다.

오동현 기자 odong85@newsi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