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섹션

우리은행, 장애어린이 손잡고 첫 발 내딛다

지난 22일 오전 11시 우리은행 종로4가지점에서는 특별한 행사가 열렸습니다. 장애어린이 재활치료비 지원을 위해 전사적인 모금 캠페인을 약속한 우리은행이 그 첫걸음으로 장애어린이 치료비 지원기금 1천만원을 푸르메재단에 전달하고 모금함을 설치하는 행사를 가졌습니다.

왼쪽부터 유중근 우리은행부행장, 김영종 종로구청장, 강지원 대표
왼쪽부터 유중근 우리은행부행장, 김영종 종로구청장, 강지원 대표

유중근 부행장은 이 자리에서 “종로4가지점에 설치한 모금함을 시작으로 장애어린이 치료비 지원을 전사적으로 확대하겠다”고 밝혔고 강지원 대표는 인사말을 통해 “한국을 대표하는 금융기관인 우리은행이 장애어린이들의 든든한 벗이 되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김영종 종로구청장은 “우리은행이 종로구에 들어서는 나눔시설을 통해 장애어린이들을 지속적으로 돕기로 한 것은 매우 뜻깊은 일”이라면서 “우리은행의 도움과 나눔의 손길이 보다 확대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객장 내에 설치된 푸르메재단의 신기한 모금함
객장 내에 설치된 푸르메재단의 신기한 모금함

우리은행의 기부금은 오는 7월 개관하는 「세종마을 푸르메센터」 건립과 장애어린이 재활치료비로 쓰이게 됩니다. 「세종마을 푸르메센터」는 민관 협력으로 건립되는 국내 최초의 장애인재활센터로, 종로구가 신교동의 부지 600여평을 제공하고, 푸르메재단이 시민과 기업의 기부로 건립, 운영하게 됩니다.

왼쪽부터 김학석 광장(주)대표이사, 유중근 우리은행부행장, 이남희 종로영업본부장, 강지원 푸르메재단대표, 김영종 종로구청장, 백경학 상임이사
왼쪽부터 김학석 광장(주)대표이사, 유중근 우리은행부행장, 이남희 종로영업본부장, 강지원 푸르메재단대표, 김영종 종로구청장, 백경학 상임이사

 

우리은행은 앞으로 각 지점별로 주요 고객과 기관, 기업 등의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푸르메모금함 설치, 우리아이사랑기금 기부, 직원우수리공제 등의 캠페인을 벌여 세종마을 푸르메센터를 통해 지속적으로 장애어린이 치료지원에 나서기로 약속했습니다.

*글,사진=한유선 모금사업팀 간사

 

기부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