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섹션

외환은행나눔재단, 재활병원 건립기금 3,000만원 쾌척!

외환은행나눔재단이 푸르메재단이 펼치고 있는 환자중심의 아름다운 재활전문병원 건립운동에 동참, 3,000만원의 병원건립 기금을 기부했습니다.

외환은행나눔재단 김운겸 사무국장은 13일 서울 종로구 신교동 푸르메재단 사무실을 찾아 기금을 전달하며 “한국 재활의료와 장애인 의료복지에 선구적 역할을 하게 될 푸르메재활전문병원 건립에 소중한 씨앗이 되기를 기원한다”고 밝혔습니다.

푸르메재단은 올해 경기도 화성시 향남읍에 이상적 재활치료와 환자중심의 서비스를 통해 재활환자들의 충실한 사회복귀를 돕는 150병상 규모의 푸르메재활전문병원 착공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외환은행나눔재단은 푸르메재단의 오랜 벗이자 사업 파트너로 긴밀한 관계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산악인 엄홍길 대장과 장애청소년들의 도전과 희망 프로젝트를 2008년 백두산, 2009년 한라산에서 잇따라 진행했고, 지난 9일에는 종로구 부암동 저소득 장애인 가정을 위한 연탄나눔 행사를 공동 주최하기도 했습니다.

지속적인 공동사업과 함께 푸르메재단 내 조성된 외환은행나눔재단의 병원건립 기금도 차곡차곡 늘고 있습니다. 이번 기부로 외환은행기금의 누적액은 1억원을 돌파(106,854,46원)하게 되었습니다.

푸르메재단은 앞으로 외환은행나눔재단과 함께 소외된 우리 이웃과 장애인들에게 자립의 희망을 건넬 수 있는 다채로운 나눔의 장을 마련해 나가겠습니다.

*글/사진 : 정태영 푸르메재단 기획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