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섹션

책으로 나누는 따뜻한 세상

지난 6월 20일, 햇살이 내리쬐는 뜨거운 날씨속에 파주 출판단지를 찾았습니다.
현대적으로 지어진 건축물이 제각기 자태를 뽐내고 있었습니다.

지난 5월 27일 푸르메재단과 아름다운가게가 공동으로 개최했던,
<사랑의 바자회>에 좋은 책을 기부해주셨던 출판사를 방문해 감사의 뜻을 전하기위해
문을 두드렸습니다.

   

출판업계가 요즘 어려운 가운데에서도 책을 통한 나눔을 실천한 분들이 계셨기에 바자회가 더 아름다울 수 있었습니다.
나눔은 꼭 현금이 아니라 책과 그림, 음악, 자기가 가진 재능 등도 얼마든지 훌륭한 기부가 될 수 있다는 것을,
경험할 수 있었습니다. 
출판사 대표님들께서는앞으로 좋은 일에  동참하시겠다고 말씀해주셨고 푸르메재단이,
어두운 곳을 비추는 작은 희망이 되길 기대한다고 하셨습니다. 

김성수 푸르메재단 이사장님을 대신해 백경학 상임이사가 감사장을 전달해 드렸습니다.

북이십일 김영곤 대표(가운데)와 김성환 기획이사) 
북이십일 김영곤 대표(가운데)와 김성환 기획이사)
길벗어린이 출판사 이호균 대표(가운데)와 고대영 상무 
길벗어린이 출판사 이호균 대표(가운데)와 고대영 상무
창비사 고세현 대표 
창비사 고세현 대표
이레출판사 원미선 편집장
이레출판사 원미선 편집장

다시한번 감사를 드립니다. 얼마 전 참으로 안타까운 소식을 접하게 되었습니다. 지난해 <사는게 맛있다>의 출간을  맡아주셨던 북이십일의 박지연 기획홍보 팀장님이 미국에서의 교통사고로 하늘나라에 가셨습니다. <사는게 맛있다>를 출간하면서 어린시절 힘들었던 일화를 들려주셔서 같이 눈물을 흘릴때가 손에 잡힐 듯한데…. 

늘 삶에 대한 열정을 보여주셨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기부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