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섹션

[아시아경제] 푸르메 한방장애재활센터 2기 개원

푸르메 한방장애재활센터 2기 개원

장애아동을 위한 의료센터인 ‘푸르메 한방장애재활센터’ 2기 개원식이
10일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푸르메재단에서 개최됐다.
이번 개원식에는 대한한의사협회 유기덕 회장, 서울시한의사회 김정곤 회장,
푸르메재단 김성수 이사장과 강지원 공동대표를 비롯 지금까지 장애아동들에게 한의약치료를 담당한 허영진 센터장 등 내외빈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지난해부터 한방장애재활센터 운영을 시작한 허영진 센터장은 매주 4일 동안 재활센터 진료실에 나와 만 5세 이하의 뇌성마비
어린이, 만7세 이하의 인지ㆍ언어장애 어린이 등을 대상으로 한약, 침, 약침, 수기(한방지압) 등 한의약 치료를 실시해 성공적인 치료효과를 얻은
바 있다.
허 센터장은 1기 장애환자들이 한의약 치료를 통해 높은 치료율을 거둔데 이어 2기 한방장애재활센터에서는 기존의
한방치료이외에도 언어치료사들이 자원봉사로 참여해 무료로 언어치료를 실시할 계획이다.
대한한의사협회는 앞으로 한의약의 치료의학으로서
장애아동을 치료하는데 기여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을 진행할 계획이다.
허 센터장은 “그동안 1기 장애아동의 한의약적인 치료를
통해 무한한 성장과 발전이 전망된다”며 “이러한 측면에서 장애아동의 한의학적 치료는 매우 중요하다”고 밝혔다.

최용선 기자
cys46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