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섹션

[세계일보] 외환은행나눔재단, 푸르메재단에 3000만원 기부

푸르메재단은 외환은행나눔재단이 재활전문병원 건립을 위한 기금으로 3000만원을 쾌척했다고 13일 밝혔다.

외환은행 김운겸 사무국장은 이날 서울 신교동 푸르메재단 사무실에서 열린 기금전달식에서 “한국 재활의료와 장애인 의료복지에 선구적 역할을 하게 될 푸르메재활전문병원 건립에 소중한 씨앗이 되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푸르메재단은 올해 경기도 화성시 향남읍에 이상적 재활치료와 환자중심의 서비스를 통해 재활환자들의 사회복귀를 돕는 150병상 규모의 푸르메재활전문병원 착공을 준비하고 있다.

푸르메재단 관계자는 “외환은행나눔재단은 2008년과 2009년 산악인 엄홍길 대장과 장애청소년의 희망 프로젝트를 진행했으며 지난 9일 연탄나눔 행사를 진행하는 등 푸르메재단과 오랜기간 협력해온 단체”라며 “앞으로도 함께 소외된 이웃과 장애인들의 자립 희망을 건넬 수 있도록 다채로운 행사를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태영 기자 wooahan@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