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섹션

[동아일보] 신경숙 작가, 푸르메재단에 2500만원 기부

 

신경숙 작가, 푸르메재단에 2500만원 기부

2012-03-23

“故 박완서 작가의 뜻 기려”
유니세프에도 2500만원 기부

한국 문단을 대표하는 신경숙 작가가 장애 어린이를 위한 병원 건립에 동참했다. 신 작가는 22일 서울 종로구 신교동 푸르메재단 사무실을 찾아 푸르메 어린이재활병원 건립기금 2500만 원을 기부했다.

이 기부금은 신 작가가 지난달 28일 세계적인 위스키 브랜드인 로얄 살루트의 ‘마크 오브 리스펙트(Mark of Respect)’의 2012년 수상자로 선정돼 받은 상금 5000만 원의 절반이다. 나머지 절반은 유니세프에 기부했다. 이 상은 문화예술계에서 괄목할 만한 성과를 남긴 열정적인 사람에게 수여하는 것으로, 2005년 시작됐다.

▲ 작가 신경숙 씨(왼쪽)가 장애 어린이를 돕겠다며 22일 푸르메재단에 2500만 원을 기부했다. 오른쪽은 백경학 푸르메재단 상임이사.

또 신 작가는 어린이재활병원 건립기금 모금캠페인 ‘만 원의 기적(www.miracle365.org)’에도 동참하기로 했다. 매일 1만 원씩 기부하는 이 캠페인은 가수 션의 주도로 지난달 시작됐다.

동아닷컴 노지현 기자 isityou@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