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섹션

[스포츠동아] 지드래곤 기부, “제 작은 정성이 희망 준다면…”

지드래곤 기부, “제 작은 정성이 희망 준다면…”

2012-12-07

‘지드래곤 기부’

빅뱅의 지드래곤과 팬클럽이 어린이재활병원 건립을 위해 힘을 보탰다.

푸르메재단은 7일 “지드래곤과 지드래곤의 팬 커뮤니티 권지용 서포터즈가 1095만 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지드래곤과 팬클럽이 이 같은 기부를 한 것은 푸르메재단의 어린이 재활병원 건립 돕기 캠페인 ‘만원의 기적’에 참여하며 이뤄졌다.

재단에 따르면 지드래곤은 어린이 재활병원 건립 돕기 캠페인인 ‘만원의 기적’ 2개의 계좌에 각 365만 원씩 총 730만 원을 입금했고, 지드래곤의 팬 커뮤니티인 권지용 서포터즈 회원들은 365만 원을 기부했다.

‘만원의 기적’은 마포에 장애 어린이 재활병원을 건립하기 위해 가수 션과 푸르메재단이 추진하는 기부 운동으로, 하루에 만 원씩 일년 동안 365만 원을 기부하는 캠페인이다.

기부 소식이 알려지자 지드래곤은 “제 작은 정성이 어린이들에게 조금이라도 희망을 준다면 이것보다 더 기쁜 일이 어디 있겠냐”며 “좀 더 많은 사람이 기부에 대한 마음의 문턱을 낮추고 나눔을 실천하는 기쁨을 알게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사진|‘지드래곤 기부’ 동아닷컴DB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 기사제보 star@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