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섹션

[스포츠서울] 지드래곤, 팬클럽과 어린이재활병원 건립 돕기에 기부

지드래곤, 팬클럽과 어린이재활병원 건립 돕기에 기부

2012-12-07

빅뱅 지드래곤. 제공│YG엔터테인먼트
빅뱅의 지드래곤과 그의 팬클럽이 어린이 재활병원 건립 돕기 캠페인에 기부했다.

7일 푸르메재단은 “지드래곤과 지드래곤의 팬 커뮤니티 ‘권지용 서포터즈’가 1095만원을 기부했다”고 전했다. 지드래곤은 어린이 재활병원 건립을 돕기 위한 캠페인 ‘만원의 기적’ 2개 계좌에 각 365만원씩 총 730만원을 입금했으며 ‘권지용 서포터즈’ 회원도 365만원을 기부했다.

지드래곤은 “작은 정성이 어린이들에게 조금이라도 희망을 줬으면 좋겠다. 좀 더 많은 사람들이 기부에 대한 마음의 문턱을 낮추고 나눔을 실천하는 기쁨을 알게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만원의 기적’은 서울 마포에 장애어린이 재활병원을 건립하기 위해 가수 션과 푸르메재단이 함께 추진하는 기부 운동으로, 하루에 만 원씩 일 년 동안 365만원을 기부하는 캠페인이다. 그동안 싸이, 차인표, 최수종, 2NE1, 빅뱅 등과 박찬호, 류현진, 김태균 등 스포츠 스타, 그리고 신경숙 작가, 서경덕 교수 등 각계 인사 1200여명이 동참했다.

김용습기자 snoopy@sportsseou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