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섹션

‘치료부터 휴식까지’ 장애어린이 필요에 발맞추다

‘치료부터 휴식까지’ 장애어린이 필요에 발맞추다

푸르메재단-신용카드사회공헌재단, 장애어린이‧가족 통합 지원 업무협약 체결
의료‧교육‧심리‧상담 등 맞춤형 지원을 통해 “장애 가족의 건강한 삶 응원”

푸르메재단(이사장 강지원)은 신용카드사회공헌재단(이사장 김덕수)과 장애어린이‧가족을 통합적으로 지원하기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식은 8일 종로구 신교동 푸르메재단에서 이원걸 신용카드사회공헌재단 사무국장, 백경학 푸르메재단 상임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양 기관이 추진하는 ‘2018 장애어린이‧가족 통합 지원사업’은 희귀난치 환아와 성장기 장애어린이에게 적절한 재활치료의 기회를 제공하고 장애 자녀를 돌보는 부모‧가족의 경제적‧정서적 안정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본 사업은 희귀난치 환아 의료비 지원, 장애어린이 재활치료비 지원, 비장애형제‧자매 교육비 지원, 부모 심리‧상담치료비 지원, 가족여행 부문으로 실시된다.

이번 협약에 따라 푸르메재단은 지원 대상자 선정 및 전체 사업을 관리‧운영하고 신용카드사회공헌재단은 카드사 소멸포인트로 조성된 사업 기금 3억 2천만 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김덕수 신용카드사회공헌재단 이사장은 “장애어린이와 청소년들뿐만 아니라 부모와 비장애형제들도 함께 행복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신용카드 업계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도록 많은 노력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백경학 상임이사는 ”장애어린이와 청소년들이 꾸준한 재활치료를 통해 성장하고 장애 자녀를 둔 가족들도 힘을 내서 넓은 세상을 적극 경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푸르메재단은 12월 중순까지 사회복지기관(시설‧단체 포함), 의료기관, 지방행정기관 등 장기적인 사례관리가 가능한 기관을 통해 전국의 만 18세 미만의 경제 형편이 어려워 재활치료 사각지대에 놓인 희귀난치 환아와 장애어린이 60여 명을 선정할 예정이다.

첨부파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