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섹션

[머니위크] 교보문고에서 책 사면 ‘권당 500원’ 자동 기부

교보문고에서 책 사면 ‘권당 500원’ 자동 기부

2014-06-27


교보문고가 장애 어린이들을 돌보는 어린이 재활병원 건립을 위해 ‘기적의 책’ 캠페인을 28일부터 실시한다. 이 캠페인에는 푸르메재단과 동아일보가 함께한다.

캠페인 기간 동안 푸른숲과 창비, 뜨인돌, 부키 등 출판사에서 출간한 ‘기적의 책’을 교보문고 14개 오프라인 영업점에서 구입하면 권당 500원씩 자동 기부된다. 문구, 기프트, 음반 등 교보 핫트랙스에서도 해당 캠페인 상품을 구매할 때 정가의 10%가 자동 기부된다.

기부액은 2016년 5월을 목표로 푸르메재단이 마포구 상암동에 건립 중인 푸르메어린이재활병원을 위해 쓰인다. 모금 목표액은 1억원이다.

캠페인은 올 연말까지 진행되며 진행 중에는 주 단위로 모금액을 매장 내에서 공개한다. 일정 금액 이상 목표가 달성되면 독자들에게 북리워드 쿠폰 등으로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노재웅 ripbird@m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