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섹션

[뉴시스] SPC그룹, 장애인 제빵작업장 기술지원사업 시작

SPC그룹, 장애인 제빵작업장 기술지원사업 시작

2014-11-23

【서울=뉴시스】신효령 기자 = SPC그룹은 지난 22일 서울 강남 수서에 위치한 SPC 수서기술교육센터에서 장애인제과제빵작업장 제과제빵사 20명을 대상으로 크리스마스 케이크 기술 세미나를 열고, 본격적으로 기술지원사업을 시작했다.

장애인제과제빵작업장은 중증장애인의 직업재활을 돕는 복지시설이다. 서울 시내 9개소를 포함해 전국 50여개소가 운영 중에 있으며, 현재 중증장애인 600여명이 제과제빵을 통해 자립의 꿈을 키우는 곳이다.

SPC그룹은 서울시에 위치한 9개 장애인제과제빵작업장을 대상으로 기술교육세미나, 현장방문기술지도, 노후 제과제빵설비 교체지원 등 다각적인 지원사업을 펼친다. 또 내년부터는 장애인제과제빵작업장과 우리밀을 활용한 제품을 공동브랜드로 개발해 장애인제과제빵작업장의 매출향상과 장애인 고용안정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한편 SPC그룹은 지난 2012년부터 장애인제과제빵 직업교육프로그램인 ‘SPC행복한 베이커리 교실’과 장애인 바리스타들이 일하는 ‘SPC행복한 베이커리·카페’ 사업 등 제과제빵을 통한 장애인의 자립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신효령 기자 snow@newsi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