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섹션

[연합뉴스] 성악가 조수미, 장애어린이에 휠체어 그네 선물

성악가 조수미, 장애어린이에 휠체어 그네 선물

2014-12-29

성악가 조수미, 장애어린이 위해 휠체어 그네 선물
성악가 조수미, 장애어린이 위해 휠체어 그네 선물(서울=연합뉴스) 성악가 조수미(오른쪽)가 29일 오전 서울 종로구 푸르메센터에서 이정식 푸르메재단 대표에게 장애어린이를 위한 ‘휠체어 그네’ 2대를 전달한 가운데 장애어린이를 태운 휠체어 그네를 밀어주고 있다. 2014.12.29 << 푸르메재단 제공 >>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성악가 조수미씨가 장애 어린이들에게 휠체어를 탄 채 혼자서 그네를 탈 수 있는 ‘휠체어 그네’를 선물했다.

29일 푸르메재단에 따르면 조씨는 아일랜드에 있는 휠체어 그네 전문 제작업체에 특별 주문해 3개월 만에 받은 휠체어 그네 2대를 최근 재단에 기증했다.

휠체어 그네가 국내에 들어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재단은 푸르메재활센터와 과천시장애인복지관 야외 옥상에 휠체어 그네를 설치해 장애 어린이들이 자유롭게 이용하도록 할 계획이다.

조씨는 “어린이들이 그네를 타고 환하게 웃을 수 있었으면 좋겠다”면서 “더 많은 휠체어 그네가 설치될 수 있도록 사회적 관심이 높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조씨는 지난 2012년 자동차 모델료 8천만원을 푸르메재단에 전액 기부하는 등 장애 어린이를 위한 선행을 이어오고 있다.

윤보람 기자 bryoon@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