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섹션

장애어린이 ‘휠체어 날개’ 달다

장애어린이 ‘휠체어 날개’ 달다

옥션, 장애어린이 전동키트 지원사업비 2천여만 원 기부
토도웍스가 개발한 휠체어 전동장치로 장애어린이 10명 지원 “자율적인 생활 누리길 기대”

장애어린이에게 휠체어 전동키트 지원을 통해 자유로운 이동을 보장하는 사업이 실시된다.

푸르메재단(이사장 강지원)은 이베이코리아(대표 변광윤)가 운영하는 오픈마켓 옥션이 ‘장애어린이 전동키트 지원사업’ 기금을 기부했다고 6일 밝혔다.

종로구 신교동 푸르메재단에서 열린 기부금 전달식에 참석한 홍윤희 이베이코리아 커뮤니케이션부문 이사는 백경학 푸르메재단 상임이사에게 2천여만 원을 전달했다.

올해부터 푸르메재단이 옥션, 토도웍스와 함께하는 본 사업은 휠체어를 이용하는 장애어린이의 보다 자율적인 생활과 독립적인 이동을 보장하기 위해 마련했다.

IT 소셜벤처 토도웍스가 개발한 휠체어 전동키트 ‘토도드라이브’는 수동휠체어를 전동으로 작동시키는 장치로 무게 4.5kg의 배터리·모터·조이스틱으로 구성돼 있다. 조작이 간단하고 스마트폰으로 원격 조정이 가능하다.

토도드라이브는 상품 개발 시점부터 크라우드펀딩을 통해 소셜미디어에서 화제가 되었고, 이 상품을 실수요자에게 기부한 곳은 이베이코리아가 최초다. 옥션은 2016년 12월 장애용품 코너인 ‘케어플러스’ 오픈을 기념해 토도드라이브를 대형 쇼핑몰 중 최초로 판매하는 한편 자사 ‘나눔쇼핑’기금으로 토도드라이브를 기부했다.

푸르메재단이 배분위원심사를 거쳐 선정한 만 13세 미만의 장애어린이 10명에게 1인당 200만 원 이내로 기존 수동휠체어에 토도드라이브를 장착한 ‘토도드라이브킷’과 맞춤형 휠체어로 제작된 오토복휠체어에 토도드라이브를 장착한 ‘오토복패키지’를 지원한다.

홍윤희 커뮤니케이션부문 이사는 “옥션을 통해 토도웍스와 같은 우수 스타트업에게 판매 플랫폼을 제공하는 한편 장애인들이 삶의 품질을 높이는 아이디어 장애용품을 온라인에서 쉽게 구매할 수 있게 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이번 기부를 시작했다”며 “장애용품 불모지인 한국 시장에서 스타트업 마케팅 지원과 함께 옥션 케어플러스 연계 기부 활동을 함께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백경학 상임이사는 “장애어린이 이동권 문제를 해소하는 데 큰 도움을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이번 지원사업을 통해 이동에 불편함을 겪었던 장애어린이들이 마음껏 외출하고 가족·친구들과 함께 넓은 세상을 적극적으로 경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화답했다.

첨부파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