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섹션

프로골퍼 장하나, 기부도 ‘기적의 홀인원’처럼

프로골퍼 장하나, 기부도 ‘기적의 홀인원’처럼

장하나 선수, 푸르메재단 고액기부자모임 ‘더미라클스’ 가입
재활치료 필요한 장애어린이 위해 1억 원 기부 “희망과 용기를 주는 큰 힘 되길 기대”

‘올 시즌 LPGA 상금 1위’ 장하나 선수가 장애어린이를 위한 큰 기금을 내놓아 화제다.

푸르메재단(이사장 강지원)은 7일 골프 선수 장하나(24·BC카드)가 장애어린이들을 위한 1억 원 이상 고액기부자모임 ‘더미라클스(The Miracles)’ 13호 회원으로 가입했다고 밝혔다.

이날 마포구 상암동 ‘푸르메재단 넥슨어린이재활병원’ 대회의실에서 열린 회원 가입식에서 장하나 선수는 백경학 푸르메재단 상임이사에게 기부금 1억 원을 전달했다.

장하나 선수는 “많은 분들의 성원과 격려에 장애어린이들을 위한 나눔으로 보답하고 싶었다”며 “장애어린이들에게 희망과 용기가 되고 한 걸음 내딛을 수 있는 큰 힘이 되길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백경학 상임이사는 “장애어린이 재활치료 현실에 깊은 관심을 갖고 노블레스 오블리주를 앞장서 실천해주셔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장하나 선수는 지난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한국 선수 최다 통산 3승을 비롯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통산 8승 등 우수한 성적을 거두며 꾸준히 활약 중이다.

푸르메재단에서 2014년 12월 발족한 더미라클스는 장애어린이의 재활과 자립을 위해 1억 원 이상을 기부했거나 5년 이내 납부를 약정한 고액기부자들의 모임이다.

장하나 선수가 13호 회원으로 이름을 올린 더미라클스에는 가수 션·배우 정혜영 부부, 축구선수 장현수, 이철재 전 쿼드디맨션스 대표, 박점식 천지세무법인 회장 등이 가입했다.

한편, 푸르메재단은 장애어린이의 재활치료와 사회복귀를 통합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재활의학과·정신건강의학과·치과·소아청소년과 등 진료과, 재활치료센터 등으로 구성된 어린이재활병원을 운영하고 있다.

첨부파일